FASHION

에스파 X MLB, 여름 시즌 아이템 선보여

F&F(에프앤에프, 대표 김창수)가 전개하는 프리미엄 스트리트 캐주얼 브랜드 MLB(엠엘비)가 에스파와 함께한 22SS 여름 화보를 공개했다.

최근 볼캡으로 힙한 느낌을 살린 공항 패션으로 화제를 모았던 에스파가 이번에는 MLB와의 화보를 통해 쿨한 느낌의 여름 패션을 선보였다. ‘Our Private Summer Day’ 컨셉으로 진행된 여름 화보에서 에스파는 MLB의 여름 시즌 아이템을 그들만의 스타일로 착용했다.

공개된 화보 속 에스파는 트렌디한 체커보드, 페이즐리 패턴을 활용한 제품들을 보여줌으로써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에서 착용할 수 있는 럭셔리한 썸머룩을 제안한다.

MLB만의 무드로 재해석하여 22SS 시즌 처음 선보이는 체커보드는 기존 데님 원단보다 터치가 부드럽고 풍부한 색감을 표현한 데님 소재의 반팔 셔츠, 스커트, 숏팬츠 등으로 고급스러운 느낌을 강화한 제품이다. 유니크한 프린트 아트웍이 돋보이는 페이즐리는 부드러운 터치감과 탄력성으로 더운 여름에 편하게 입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 제품들은 세련되고 시크한 느낌으로 여름 휴양지룩으로 잘 어울린다. 앞면은 심플하고 뒷면은 백로고로포인트를 준 티셔츠에 이너로는 크롭티와 데님을 매치하면 시원한 바캉스룩을 연출할 수 있다. 원피스 하나만 입어도 스포티한 느낌의 여름 스타일링이 완성되며, 이외에도 썬캡, 버킷햇, 샌들 등 다양한 썸머 액세서리도 함께 구성되어 있어 포인트 코디로 제격이다.

225 Likes
5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