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루이까또즈, 佛 유니세프 인형 제작 캠페인 ‘프리무스’ 참가

프랑스 패션 브랜드 루이까또즈(LOUIS QUATORZE)가 세계 빈곤 아동들을 돕기 위한 유니세프의 인형 제작 캠페인 ‘프리무스(frimoussess)’에 참가한다.

이번 캠페인에서 루이까또즈는 브랜드 고유의 오리진인 루이 14세 모습을 담은 프리무스 인형을 제작, 18일부터 오는 23일까지 프랑스 파리 샤를레 극장에서 전시한다.

특히 루이까또즈는 샤넬, 디올, 구찌, 돌체앤가바나 등 유니세프가 선정한 24개의 글로벌 대표 브랜드와 프리무스 오페라 컬렉션 촬영을 진행하며 뜻깊은 자리를 함께 나눴다.

오는 24일 열리는 프리무스 자선 경매 행사에서는 수익금 전액이 유니세프에 전달되어 다푸르 어린이들의 질병에 대한 예방 백신 구입 및 접종비로 사용될 예정이다.

김유진 루이까또즈 마케팅본부장은 “현재 프랑스, 체코, 핀란드, 대한민국 등 세계 여러 나라에서 개최되고 있는 프리무스는 단순한 인형 만들기가 아닌 세계 어린이들의 귀한 생명을 살리는 사업이다”며 “향후에도 루이까또즈는 일회성 기부 문화를 넘어 지속적이고 자발적인 기부 문화를 이끌어가는 브랜드로 자리 잡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유니세프의 프리무스는 각 나라마다 다른 이름으로 기획되고 있으며, 국내에서는 지난 2012년 루이까또즈가 아우인형을 제작해 소개된 바 있다.

70 Likes
6 Shares
0 Comment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