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샌들 판매량 18% 증가…더위야 고맙다

연일 폭염이 계속되면서 신발 업계가 함박웃음을 짓고 있다.

금강제화(대표 신용호)에 따르면 올해 4월부터 7월까지 샌들 판매량이 17만 8천 켤레로 지난해 같은 기간 15만 1천 켤레에 비해 18% 증가했다고 밝혔다.

일반적으로 샌들은 매년 6월에 최다 판매량을 기록한다. 하지만 올해 7월 판매량은 5만 6천 켤레로 6월 판매량 5만 3천 켤레에 비해 약 5%가량 소폭 상승했다.

슈즈 멀티숍 레스모아의 4월부터 7월까지 샌들 판매량은 23만 1천 켤레로 지난해 같은 기간 21만 6천 켤레에 비해 7% 증가했다. 7월 샌들 판매량은 8만 1천 켤레로 6월 판매량 7만 5천 켤레에 비해 8% 증가했다.이 같은 샌들 판매 증가세는 예년보다 이른 4월부터 무더위가 시작된데다, 7월 초 장마가 짧게 지나가며 고온 다습한 날씨가 지속되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또한 올해 6월 메르스 여파로 소비심리가 위축돼 7월에 샌들을 구매하려는 소비자들이 늘어난 것도 판매 증가에 영향을 끼친 것으로 해석된다.

금강제화 관계자는 “일반적으로 7월 말부터 8월 초는 샌들 판매량이 감소한다”라며 “하지만 올해는 8월까지 폭염이 지속되면서 샌들을 구입하는 소비자가 지난해에 비해 늘었다”라고 밝혔다. 이어 “9월 말까지 늦더위가 계속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샌들 판매를 지속시키기 위해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금강제화는 여름 신발 전품목을 30% 할인 판매하는 ‘쿨 쿨 썸머 위크(Cool Cool Summer Week)’ 행사를 오는 중순까지 진행할 예정이며, 레스모아는 나이키, 아디다스, 버켄스탁, 크록스 등 여름 샌들을 최대 70% 할인 판매하는 ‘섬머 세일’을 내달 3일까지 진행한다.

105 Likes
4 Shares
0 Comments

구하나

리그 오브 레전드를 즐기는 패션 에디터(__*) 1:1 신청 환영 pres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

Adblock Detected

Please consider supporting us by disabling your ad blocker